복지동향

본문 바로가기

게시판
공지사항
복지관뉴스
자유게시판
복지동향
프로그램일정
갤러리
장애인인권상담

복지동향

HOME 게시판 복지동향
복지동향

청각·언어장애인 ‘손말이음센터’ 홍보 부족(출처 : 에이블뉴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2018-10-16 11:51 조회20회

본문

회원수 1만9000명, 이용자 규모 18%…“인식제고 필요” 주문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정용기 의원(자유한국당)은 15일 “‘손말이음센터’가 청각‧언어 장애인들에게 매우 중요하고 필요한 서비스임에도 불구하고 관련 홍보가 적극적으로 이뤄지지 않아 더 많은 장애인들이 서비스의 혜택을 누리지 못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손말이음센터’는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이 운영하는 통신 중계서비스로 청각이나 언어장애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 비장애인과 문자‧영상통화를 통해 자유롭게 의사소통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쌍방향 실시간 전화 중계서비스이다.

이와 유사한 온라인 통신 중계서비스를 서울시(수화통역센터)와 경기도(TRS센터)에서도 시행중에 있으나, 그 규모가 작을 뿐만 아니라 각 해당 시도민만 사용이 가능하며, 24시간 연중무휴 전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온라인 통신 중계서비스는 ‘손말이음센터’가 유일하다.

그러나 정 의원실에서 한국정보화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통신 중계서비스 이용활성화 및 인식제고를 위한 홍보비 지출이 2017년 한 해 기준 단 780만원으로 매우 경미한 수준에 그쳤다.

통신 중계서비스 이용 대상자는 수화를 사용하는 1~3급 청각‧언어장애인으로 이에 해당하는 국내 청각‧언어장애인 수는 9월말 기준으로 10만6278명에 이르는 반면, ‘손말이음센터’ 사이트 및 앱 가입회원수는 1만9000여 명으로 해당 서비스 이용 대상자 대비 실제 이용자 규모는 18% 수준에 그쳤다.

한편 ‘손말이음센터’를 통한 119, 112 통화 등 긴급상황 접수 건수가 매년 평균 1500건(하루 평균 4건)에 달하며, 이는 곧 매일같이 4건씩은 청각‧언어장애인이 긴급상황에 대한 도움의 손길을 요청한 것으로 볼 수 있다.

정 의원은 “긴급상황 발생시에도 손말이음센터를 이용하고 있는 만큼 해당 서비스의 이용활성화 및 인식제고에 관심을 갖고 챙겨보겠다”며 “보다 많은 청각‧언어장애인이 손말이음센터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적극적인 홍보 방안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논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에이블뉴스(2018. 10. 15./이슬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