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소통공간 소통영상

소통영상

[ 제주도내 코로나19 '17번,18번,19번' 확진자 발생 ]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등록일 2020-06-24 조회수 48

본문

※ 이 영상은 청각장애인을 위한 소리없는 영상입니다.  

 

제주지역 코로나19 17,18,19번째 확진자가 발생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618일 입도한 방글라데시 유학생 18명 중 2명이 오후 7시경 확진판정을 받았고, 유학생 1명이 오후 10시경 추가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오늘 제주에 입도한 방글라데시 국적 유학생 중 현재까지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3명으로, 제주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9명이 됐다.

18명의 학생들은 입도 직후 제주국제공항에 마련된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통해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실시했으며, 보건환경연구원 검사 결과 현재까지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한 이들은 모두 제주한라대학 재학생으로 확인됐으며, 618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으로 한국에 입국했다.

제주도 방역당국은 한라대학 재학생을 밝히는 이유는 도내 타 대학으로 피해가 전파되는 것을 사전에 방지하고, 이들이 도내 유학 목적으로 온 것임을 고려해 밝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현재까지 역학조사 결과 18명은 618오후 1230분부터 오후 52분까지 총 4대의 항공기(TW713 4, BX8029 2, 7C117 10, 7C125 2)를 이용해 제주에 도착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618일 오전 인천에서 입국한 직후 방역택시를 타고 김포공항으로 이동했으며, 학생들이 개별 예매를 진행하다보니 4대의 항공기에 나눠 제주로 입도하게 된 것으로 파악됐다.

확진판정을 받은 3명의 학생 중 1명은 낮 1252분에 제주공항에 도착한 김포발 티웨이항공 TW713편을, 2명의 학생은 오후 144분 제주항공 7C117편을 이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티웨이 TW713편에는 확진자를 포함해 4명이, 제주항공 7C117편에는 확진자를 포함해 총 10명이 탑승했다. 도 보건당국은 현재 항공기 내 접촉자 분류를 위한 역학 조사를 실시하고 있는 중이다.

18명의 학생들은 모두 마스크를 쓰고 제주국제공항으로 입도했으며, 제주공항 내 체류 없이 정해진 해외입국자 동선에 따라 입도 즉시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후 학생 수송버스를 타고 도 보건당국의 모니터링 하에 재학 중인 한라대학에서 마련한 임시숙소 내에서 자가 격리를 시행하고 있었다.

확진 판정을 받은 3명은 현재 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상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618일 오후 11시 기준으로 18명 학생 중 3명은 확진, 14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미결정* 판정을 받은 1명인 경우 도 보건당국의 판단 하에 수일 내로 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코로나19 지자체 대응 지침 8-1판에 따르면 검사결과 미결정의 경우 검사기관에서 잔여 검체로 재검사 후 최종 결과 판정을 내리게 되어있으며 필요시 자체적으로 검체 재채취·재검사 등을 진행하도록 명시되어 있다.)

한편, 제주도가 추진하고 있는 특별입도절차에 따라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를 통해 확진 받은 경우는 도내 10, 12, 16번째 확진자 이후 이번이 네 번째이다